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에 위치한 Tumblr의 일부 영상 및 이미지를 자동으로 공유하는 사이트입니다,컨텐츠에 대한 심사 및 관리책임은 모두 Tumblr에 있으며 만약을 대비해 일베야 내에서도 아청 및 유출자료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중이며 신고 및 삭제신청도 접수하고 있습니다.
 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일본,호주,유럽 등지의 한글 사용자들을 위한 성인 전용서비스이며 미성년자의 출입을 금지합니다.
Fate Blade maker - 프롤로그
16-01-23 18:30 1,630회 0건
그날밤은 기억이 깊었다.
일본식 주택에 에미야 키리츠구와 에미야 시로가 마당에서 나란히 앉아서 달을 보고 있었다.
"어릴적 나는 정의의 아군을 동경했었다."

양부의 독백과 같은 말에 소년은 곧반응했다.

"뭐야 동경하고 있었다는건 단념했다는 것이잖아"

소년의 말에 남자는 미안한듯 웃으면서 말하였다.

"유감스럽지만 영웅은 기간 한정인데다 어른이 되면 자칭하는 것이 어려워지니까 그런것 좀 빨리 알아차렸으면 좋겠는데"

그런말에 소년은 납득을 했는지 응응하고 고개를 끄덕였다.

"그렇다면 어쩔수가 없네"

"그렇다 정말 어쩔수가 없어"

맞장구를 치는 남자 거기에 가슴을 펴고 소년은 말을 계속했다.

"응 어쩔수 없이 내가 대신에 해줄께 아버지는 이젠 어른이니까 무리지만 나라면 괸찮겟지 아버지의 꿈은 내가 확실히 이루어줄테니깐"

그렇게 단호히 말하자

"고맙다 시로 하지만 그것보다 나는 너가 행복했으면 좋겠어"

남자는 상냥하게 대답했다.

"무슨말 하는거야 나는 행복한데"

"아니 시로는 좀더 좀더 행복해야 하니깐 그러니깐"

"알았어 아버지가 그렇다고 말하면 아버지가 졌다 라고 말할정도로 행복하게 되어 줄께"

"응"

기쁜듯이 소년을 보는 남자

"그것과 함께 아버지의 꿈도 이루어줄께"

"나의 꿈은 말이야 더이상의 성배전쟁이 없는 세계를 만들고 싶은 꿈이야"

"알았어 아버지 그렇게 할께"

남자는 달을 올려보면서

"다행이야 안심했어"

남자는 자는 듯이 눈을 감았다.

그 모양이 너무나 온화하였기에 소년은 그저 달이지는 순간까지 뜨거워져가는 두 눈을 부친이였던 남자를 향할수 밖에 없었다.

그것이 아버지의 마지막이였다.

아버지의 장례식으로부터 일주일이 지난날

딩동

"어서 들어오세요"

미닫이를 열자 눈앞의 초인종을 울린듯한 사람이 순간 놀란것을 깨달았다. 익숙해져 있기 때문에 기분이 상하거나 하지는 않지만

"에미야 키리츠구씨를 조문하러왔다네 소년"

"네"

안경을 낀 붉은머리의 여자가 키리츠구의 영전에 향을 피웠다.

"소년 앞으로 내가 너를 대신해서 키울것이야"

"정말인가요?"

"그래 너의 마술지도를 하게될 아오자키 토우코다."

"잘부탁드립니다. 설마 저를 정의의 아군으로 키울건가요?"

갑자기 토우코가 웃었다.

"아하하하 역시나 하지만 그이전에 너는 부족한게 많어 내가 너를 인도해줄테니깐 그리 알도록 해"

토우코란 여인은 역시나라는 표정을 지었다.

일주일전 가람의 당

"젤릿치 여긴 무슨일인가?"

가람의 당 사무소에 난입한 대사부인 키슈아젤릿치 슈바인오그를 보고 토우코가 질문했다.

"자네에게 걸린 봉인지정을 사면할까하네 꽁짜는 아니야"

"그런가 조건이 무엇인가?"

"후유키로 가서 에미야 시로를 키우는게 너의 임무지 에미야 키리츠구를 조문하러왔다고 하면 들여보낼걸세"

"아주싼 조건이잖아 이거"

"키우겠는가 너가 키워준다면 대성할수있는 소양이 있어서 말야 하지만 그녀석은 정의의 아군을 꿈꾸는 아이니깐 잘지도하도록해"

"알았어 젤릿치"

대사부인 키슈아 젤릿치 슈바인오그의 파격적인 제안에 토우코는 후유키로 갈준비를 했던것이였다.

"젤릿치가 사면해준거치고 파격적이지만 잘키운다라"

토우코는 시로를 가람의 동으로 데려가면서 생각에 잠겼다.

해안도시 폐건물 그곳에 가람의 동이라불리는 장소에 토우코가 시로를 안내해주었다.

"일단 기초가 잡힐때까지 계속 여기에 있어야한다."

"네"

"일단 너가 배운 마술을 보여다오"

시로는 키리츠구로 부터 전수받은 회로단타를 하였다.

"이것말고 없었나?"

"네"

"일단 너의 상태를 보고나서 내가 너에게 마술을 지도해나갈거야"

결국 토우코는 시로의 마술회로를 체크했다. 27개에 열린거라곤 겨우 2개였다.게다가 전부 스위치가 없었기에 토우코는 시로의 마술회로가 자신만은 못하지만 견고하다는 것을 알수있었다.

"기초부터 가르쳐야겠어"

결국 아오자키 토우코는 에미야 시로를 가르치는데 전념하기로 하였다.

이일로인해서 소년의 운명은 갈라졌다.

추천0 비추천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에 위치한 Tumblr의 일부 영상 및 이미지를 자동으로 공유하는 사이트입니다,컨텐츠에 대한 심사 및 관리책임은 모두 Tumblr에 있으며 만약을 대비해 일베야 내에서도 아청 및 유출자료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중이며 신고 및 삭제신청도 접수하고 있습니다.
 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일본,호주,유럽 등지의 한글 사용자들을 위한 성인 전용서비스이며 미성년자의 출입을 금지합니다.
아이유 [21세](전남)
애인대행 합니다~ 비건 안해요-먼지는 아시죠??
지금 통화하기